김관영 “잠시 성찰·숙고 시간 갖겠다”
김관영 “잠시 성찰·숙고 시간 갖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24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24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26일 “잠시 성찰과 숙고의 시간을 갖겠다”며 “당내의 선거제도개혁과 사법제도 개혁의지를 실천해 오신 여러분들과도 좀 더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의원들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저는 여야 합의문이 당에서 추인됨에 따라 합의사항을 이행해야 한다는 책임감으로, 어제 사개특위 두 분 의원님들에 대한 사보임 조치를 했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바른미래당은 국회 사개특위 위원인 오신환·권은희 의원의 교체를 단행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 과정에서 그동안 누구보다 사법개혁 의지를 가지고 일해 오신 두 분의 마음에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이라며 “두 분이 느꼈을 실망감을 생각하면 더욱 송구한 마음”이라고 했다.

또한 “당내 다른 의원님들께도 마음의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원내대표로서 죄송한 마음”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