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특집] 동화약품 ‘모가프텐’ 인후염 치료제 새 강자로 주목
[헬스특집] 동화약품 ‘모가프텐’ 인후염 치료제 새 강자로 주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후염 치료제 모가프텐 (제공: 동화약품)
인후염 치료제 모가프텐 (제공: 동화약품)

약효 빠르고 길어 목통증 완화
녹여 먹는 트로키제형 효과↑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며 목 통증을 비롯한 인후염 증상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 또 겨울철 건조한 대기 환경과 과도한 실내 난방은 목 건강에 더욱 악영향을 끼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목이 아플 때 대부분의 사람들은 일반 감기로 인식해 약국에서 종합감기약을 찾는 경우가 많은데, 증상별로 세분화된 치료제를 선택하는 것이 비교적 안전하면서도 더욱 빠른 효과를 볼 수 있다.

동화약품이 최근 출시한 인후염 치료제 ‘모가프텐’이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동화약품의 올해 첫 신제품으로써 스타트를 끊은 모가프텐은 빠른 통증 완화 효과는 물론, 인후염 치료제 시장에 오랜만에 등장한 트로키 제형의 신제품으로 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인후염은 인후부의 염증성 질환으로 대부분 감기나 인플루엔자 증상의 일부로 발생한다. 목 통증, 발열, 두통, 이물감 등의 증상 때문에 식사를 비롯한 여러 일상생활에 제한을 주는 질환이다. 동화약품 모가프텐은 빠른 진통 완화 효과로 인후염으로 불편을 겪는 환자들이 빠르게 일상에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다.

모가프텐은 진통 작용 및 항염증 작용을 하는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NSAIDs)인 플루르비프로펜 성분으로 발열, 오한, 두통, 연하곤란 등 인후염의 여러 증상을 복용 후 15분 이내에 빠르게 완화시킨다. 또한 입안에서 천천히 녹여 복용하는 트로키 제형으로, 가글이나 스프레이에 비해 약물이 구강과 목에 오래 유지돼 증상 완화 효과를 더욱 높인 것이 특징이다. 녹여서 복용하는 동안 약물이 염증부위에 지속적으로 닿기 때문에 약효가 길어지며 4시간 이상 지속된다.

모가프텐은 상큼한 레몬 맛과 프로폴리스 향으로 복약 순응도를 높인 트로키 제형의 치료제로, 약 복용에 부담이 있는 사람도 쉽게 복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1회당 1개를 입안에서 굴리며 서서히 녹여서 염증 부위에 약물이 계속 닿을 수 있도록 복용해주면 된다. 성인과 12세 이상 어린이, 청소년이 복용할 수 있으며, 필요 시 3~6시간 간격으로 1일 최대 5개까지, 최대 3일간 복용하도록 권장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