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연쇄 폭발 사망자 290명으로 늘어… 부상자 500명
스리랑카 연쇄 폭발 사망자 290명으로 늘어… 부상자 500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현지시간) 스리랑카 콜롬보 북쪽 네곰보의 한 병원에 부상한 한 여성이 후송되고 있다.스리랑카 경찰은 전날 교회와 호텔 등 섬 전역에 걸쳐 228명의 사망자를 낸 연쇄 폭발 용의자 13명을 체포했다고 22일 밝혔다. (출처: 뉴시스)
21일(현지시간) 스리랑카 콜롬보 북쪽 네곰보의 한 병원에 부상한 한 여성이 후송되고 있다.스리랑카 경찰은 전날 교회와 호텔 등 섬 전역에 걸쳐 228명의 사망자를 낸 연쇄 폭발 용의자 13명을 체포했다고 22일 밝혔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부활절인 지난 21일 스리랑카에서 발생한 연쇄 폭발 테러 관련 사망자 수가 290명으로 늘었다고 CNN, 로이터 통신 등이 22일 전했다.

현지 경찰은 전날 주요 호텔과 교회 등 8곳에서 벌어진 연쇄 폭발로 인한 사망자 수가 최소 290명으로 늘었고 500여명이 다친 것으로 집계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외국인 관광객은 32명이 숨진 것으로 추산됐다.

경찰은 24명의 용의자를 체포했으며 이들은 모두 스리랑카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19-04-22 16:23:36
종교인이 이래서는 안된다...이게 뭐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