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해외여행자보험, 혁신금융서비스 최종 지정
NH농협금융 해외여행자보험, 혁신금융서비스 최종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금융 ‘On-Off 해외여행자보험’ (제공: NH농협금융)ⓒ천지일보 2019.4.17
NH농협금융 ‘On-Off 해외여행자보험’ (제공: NH농협금융지주)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NH농협금융(회장 김광수)이 NH농협손해보험의 ‘On-Off 해외여행자보험’이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최종 지정됐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금융산업의 경쟁력 제고와 국민 편익향상을 위해 혁신금융서비스제도를 도입하고 지난 1월 ‘금융규제 샌드박스’의 우선심사 대상으로 총 19건의 신청을 받아 본 심사를 거쳐 이날 최종 9건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혁신금융서비스는 개별 혁신서비스 제공을 위한 규제 특례를 부여받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NH농협손보 ‘On-Off 해외여행자보험’은 연 출국자 수 3천만명 시대에 꼭 필요한 생활밀착형 금융서비스로 고객은 최초 가입 후 여행 갈 때마다 설명의무와 공인인증 등 별도의 절차 없이 여행기간 설정과 보험료 결제만으로 가입 가능하다.

혁신금융서비스 선정에 따라 NH농협손해보험은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과의 협업을 통해 하반기 중 본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김광수 회장은 “이번 농협손해보험의 혁신금융서비스 선정은 농협금융의 디지털 혁신을 위한 노력의 산물이다”며 “혁신적인 사업모델 발굴과 유망 스타트업 육성 및 지원을 통해 초일류 디지털금융그룹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병관 NH농협손보 대표는 “고객을 위한 금융서비스라는 금융당국의 혁신 의지에 부합키 위해 노력했다”며 “디지털 혁신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쉽게 보험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지난 8일 금융권 최대 규모의 ‘NH디지털혁신캠퍼스’ 출범을 계기로 디지털 금융그룹으로의 전환을 선언하며 유망 스타트업과 상생의 장을 마련해 핀테크 기업과 함께 혁신금융을 선도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