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숙 의원의 말에 귀 쫑긋한 황창규 회장과 오성목 사장
박선숙 의원의 말에 귀 쫑긋한 황창규 회장과 오성목 사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KT 황창규 회장과 네트워크부문장인 오성목 사장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차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전체회의(KT 아현지사 화재 청문회)에서 정회가 선포된 후 바른미래당 박선숙 의원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KT 황창규 회장과 네트워크부문장인 오성목 사장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차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전체회의(KT 아현지사 화재 청문회)에서 정회가 선포된 후 바른미래당 박선숙 의원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