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재원, 승리 생일파티 접대 루머 해명
오재원, 승리 생일파티 접대 루머 해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재원 (출처: 오재원 인스타그램)
오재원 (출처: 오재원 인스타그램)

오재원, 루머 해명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내야수 오재원이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오재원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사랑하는 동료, 팀, 가족을 위해 매일 노력 중입니다. 그래서 그분들에게 더 이상 해가 끼치지 않게 바로 잡고 가야할 것은 바로 잡아야할 것 같습니다”고 말문을 열었다.

오재원은 항공권 사진을 공개하면서 “위에 사진은 제가 항공권 티켓을 끊은 영수증입니다. 두 장 다 제가 계산을 했고, 왼쪽의 여자 분은 제 전 여자친구의 영수증”이라며 “정식 초대는 그분이 받은 거였고, 전 리조트 제공이라는 성의가 너무 부담스러워 한사코 거절하다 따라가게 된 거였습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여자친구와 여행을 가는데 그런 접대를 받을 수 있을까요? 제 사생활을, 또 지난 얘기들을 이런 식으로 해야만 하는 이 상황이 너무 싫습니다. 그래도 전 동료들, 가족들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그러나 앞으로 더 이상의 왜곡들 참거나 방관하지 않을 것입니다”고 전했다.

앞서 승리는 자신의 생일에 필리핀 팔라완 리조트를 빌려 초호화 파티를 열었으며 이 과정에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해 성접대를 제공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후 이 파티에 오재원이 참석한 정황이 알려져 갖가지 루머가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지영 2019-04-17 17:19:44
애쓰는 모습이 모이군요. 일파만파 일이 눈덩이처럼 커져만 가는 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