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욱 오산시장 “수익재투자해 주민주도 태양광발전 더욱 확대할 것”
곽상욱 오산시장 “수익재투자해 주민주도 태양광발전 더욱 확대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상욱 오산시장이 17일 권경태 협동조합 이사장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산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오산시민 햇빛발전소 2호기를 건립하고 준공식을 개최하고 있다. (제공: 오산시) ⓒ천지일보 2019.4.17
곽상욱 오산시장(왼쪽 6번째)이 17일 권경태 협동조합 이사장 등 관계자와 오산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오산시민 햇빛발전소 2호기를 건립하고 준공식을 개최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오산시) ⓒ천지일보 2019.4.17

오산시민 주도 두번째 햇빛발전소 준공

4억 투입 100KW 1호기, 200KW 2호기 완성

[천지일보 오산=이성애 기자] 오산시민 햇빛발전소가 1호기에 이어 2호기가 준공됨으로써 오산시의 녹색발전 에너지사업이 가속된다.

오산시민 햇빛발전 사회적 협동조합은 4월 17일 곽상욱 오산시장을 비롯해 권경태 협동조합 이사장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산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오산시민 햇빛발전소 2호기를 건립하고 준공식을 개최했다.

오산시민 주도로 추진되고 있는 오산시 햇빛발전사업은 도비 1억 2천만원, 시비 8천만원과 주민참여 방식으로 협동조합에서 햇빛펀드로 조성한 2억원 등 총 4억원이 투입돼 진행됐다.

오산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조성된 햇빛발전소 2호기는 200KW 용량으로, 매년 25만 1200KW의 전력이 생산돼 연간 109.6톤의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로 소나무 9000여 그루를 심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산시와 오산시민 햇빛발전 사회적 협동조합은 발전소 운영을 통한 수익을 공공건물 옥상과 상수도시설 등 유휴공간 시민햇빛발전소 건립에 재투자하고, 사회적 약자를 위한 에너지 복지사업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곽상욱 오산 시장은 “오산시민 햇빛발전소 1호기에 이어 2호기도 성공적으로 건립함으로써 오산시는 에너지 전환을 향한 힘찬 발걸음을 확실하게 내딛고 있다”라면서 “앞으로도 시민들이 함께 하는 녹색에너지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10월 같은 장소에 100KW 용량의 햇빛발전소 1호기를 준공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