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제16회 상해 세계관광박람회… ‘대대적 홍보’ 나설 것
영월군, 제16회 상해 세계관광박람회… ‘대대적 홍보’ 나설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월군청. ⓒ천지일보
영월군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영월=이현복 기자] 영월군(군수 최병서)이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상해시 여유국, VNU 유럽전람그룹 주최로 개최되는 ‘제16회 상해 세계 관광박람회’ 에 참여해 지역의 관광 상품 설명 등 대대적인 홍보 판촉 활동에 나선다.

중부내륙권 중심권 행정협력회(의장 영월군)는 백두대간 인근 지자체 시ㆍ군(영월군, 평창군, 제천시, 단양군, 영주시, 봉화군)이 함께 참여해 공동 마케팅으로 중국 관광객 유치를 위해 현지 여행업계와 언론사, 아웃바운드 여행사를 대상으로 홍보를 추진한다.

박람회에는 홍보관을 설치해 중부내륙 중심권 주요테마 관광 홍보와 상담소를 운영하고 지자체별 관광자원 등이 담겨 있는 책자, 리플릿, 홍보물, 기념품 등을 배포할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는 상해 전람중심에서 약 53개 국가 750개 도시와 업체가 참여하고 참관객 수는 5만명 이상이 되리라 전망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 참여를 계기로 중국 현지 여행사 및 여행 관련 기자 등과의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공고히 해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