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에게 일상을”… LGU+, ‘행복한 나라’ 만든다
“장애인에게 일상을”… LGU+, ‘행복한 나라’ 만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장애인콜택시 이용 회원,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뒷줄 인쪽부터 권순만 서울시설공단 장애인콜택시운영처장, 민병찬 서울시설공단 복지경제본부 본부장, 류창수 LG유플러스 스마트홈상품그룹장(상무),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CIC 리더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장애인콜택시 이용 회원,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뒷줄 인쪽부터 권순만 서울시설공단 장애인콜택시운영처장, 민병찬 서울시설공단 복지경제본부 본부장, 류창수 LG유플러스 스마트홈상품그룹장(상무),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CIC 리더 ⓒ천지일보 2019.4.17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LG유플러스가 시각, 청각 지체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층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일상을 행복하게 바꾸는 ‘행복한 나라’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한다.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LG유플러스와 네이버는 ‘장애인콜택시 이용 회원,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을 열고 지체장애인 300명에게 U+우리집AI’ 스피커 300대와 네이버가 제공하는 AI 추천 뮤직 서비스 바이브(VIBE) 12개월 무료 이용권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류창수 LG유플러스 그룹장은 “LG유플러스는 AI와 IoT 기술을 가장 필요로 하는 곳에 먼저 적용하고 그 사람들의 삶의 질을 높여가겠다”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지난달 AI스피커를 통한 ‘장애인 콜택시’ ‘교통약자용 지하철 정보’ 서비스를 개발했다. 또한 응급상황이나 화재발생 시 AI스피커를 통해 음성으로 119를 호출하면 문자로 전달되는 ‘119 문자 신고’ 서비스를 내달 중 추가할 예정이다.

이 같은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이유에 대해 LG유플러스는 시각장애인 불편 감소에 그치지 않고 많은 사람들이 누리는 일상이 장애인분들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며 그 일한으로 이 같은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2018년에는 2회에 거쳐 시각장애인 1000가정에 AI스피커를 보급하고 시각장애인을 위한 ’소리세상’ ‘책 읽어주는 도서관’을 선보였다. 이어 올해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식한 정보를 음성으로 알려주는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안내 앱 ‘설리번+’ 등을 선보여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을 높였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열린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지체장애인에게 우리집AI 스피커로 '장애인 콜택시' '교통약자용 지하철 정보' 서비스를 설명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열린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지체장애인에게 우리집AI 스피커로 '장애인 콜택시' '교통약자용 지하철 정보' 서비스를 설명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17

뇌병변장애를 지닌 자녀를 둔 김모씨는 “어딜 이동할 때면 장애인 콜택시를 이용한다”며 “아이를 돌보는데 손이 부족했는데 AI스피커를 통한 호출서비스가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기대했다.

설리번+의 주요 기능은 ▲인식한 문자를 읽어주는 ’문자인식’ ▲촬영된 인물의 나이와 성별을 추측해 알려주는 ‘얼굴인식’ ▲주변 물체와 장면을 묘사해주는 ‘이미지 묘사’ ▲이용자 편의를 위해 위의 3가지 기능 중 가장 알맞은 촬영결과를 찾아주는 ‘AI모드’ ▲색상을 알려주는 ‘색상인식’ ▲빛의 밝기를 구별해주는 ‘빛 밝기인식’ 등을 제공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오는 24일 서울역 4층 KTX대회의실에서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을 높이는 따뜻한 AI 기술’을 주제로 전국 시각장애인 정보화 강사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진행한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열린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가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식한 정보를 음성으로 알려주는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안내 앱 ‘설리번+’을 시연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17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7일 서울 중구 시민청에서 열린 ‘U+우리집AI·네이버 클로바 스마트 스피커 전달식’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가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식한 정보를 음성으로 알려주는 시각장애인 전용 음성안내 앱 ‘설리번+’을 시연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4.1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