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연예 > 연예가 화제
엠마왓슨, 한국어 인사 “안녕하세요”… 네티즌 “엠마왓슨 귀요미”
박혜옥 기자  |  ok1004@newscj.com
2010.12.07 19:37:18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엠마 왓슨의 한국어 인사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출처: 해당 영상 캡쳐)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엠마 왓슨이 한국어로 한국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6일 배급사 워너브러더스코리아가 공개한 영상에는 엠마 왓슨의 한국어 인사 영상이 담겨져 있어 눈길을 끌었다.

엠마 왓슨은 이 영상에서 “안녕하세요”라며 “해리 포터의 마지막을 즐기세요.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한국어로 인사를 전했다.

이번 엠마 왓슨의 한국어 인사 영상은 케이블 채널 OCN에서 7일부터 방영된다.

또한 엠마 왓슨은 지난해 <해리포터와 혼혈왕자> 개봉 당시에도 다니엘 레드클리프, 루퍼트 그랜트와 함께 한국어 인사 영상을 전한 바 있다.

엠마 왓슨의 한국어 인사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엠마 왓슨이 갑자기 좋아졌다 ” “엠마 왓슨 한국어 인사 영상이 감동을 주네” “엠마 왓슨 귀요미”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는 15일 국내 개봉하는 해리포터 시리즈의 마지막 작품 중 전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1>은 볼드모트의 영혼이 담긴 성물을 파괴하러 나선 해리 포터와 론, 헤르미온느의 모험을 그린 작품이다.
박혜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의 강씨 죽이기①

[단독] 그의 실토, LG전자 실체를 드러내다
 

“CBS다큐는 사기극”

“CBS 개종교육 과정은 조작, 돈벌이 목적
 

돈 때문에 이단 규정?

CBS 노조가 자진 밝힌 이단 목사 후원금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차두리 은퇴 “독일월드컵 출전 못한 아픔 남아”

차두리 은퇴 “독일월드컵 출전 못한 아픔 남아”

SBS ‘풋매골’ 차두리 은퇴 특집 자택 인터뷰. ‘차미네이터’ ‘차로봇’ ‘차두리스크’ 등 국가대표 축구선수로 뛰면서 수많은 애칭을 얻으며 사랑 받았던 차두리가 3월 31일 뉴질랜드와의 평가전을 끝으로 은퇴한 가운데 2006년 독일월드컵에 출전하지 못해 아쉬웠던 속내를 공개했다.축구 매거진 프로그램 SBS ‘풋볼매거진 골!’은 15년
차두리, 눈물의 은퇴식 “난 행복한 축구선수”

차두리, 눈물의 은퇴식 “난 행복한 축구선수”

14년간 한국 축구를 든든히 뒷받침해온 ‘차미네이터’ 차두리(35, FC서울)가 대표팀의 붉은 유니폼을 벗었다.차두리는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평가전에서 대표 선수로서의 마지막 43분을 뛰었다.그는 주장 완장을 기성용(스완지시티)에게 채워주고 포옹한 뒤 그라운드를 나섰다. 관중은 기립박수를 쳤다.하프타임에 열린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4월 1일자[천지만평] 2015년 3월 30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