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이마트 주식 14만주 추가 매입
정용진, 이마트 주식 14만주 추가 매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이마트 주식 14만주를 추가로 매입했다. 신세계그룹은 정 부회장이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4일까지 장내 매수를 통해 이마트 주식 14만주를 매입했다고 5일 공시했다.

매매가액은 약 241억원으로, 이번 매입을 통해 정용진 부회장의 이마트 지분율을 9.83%에서 0.5%포인트 높아진 10.33%로 주식은 274만 399주에서 288만 399주로 증가했다.

신세계는 이번 주식 매입이 최근 이마트가 주가 하락에 따른 대주주의 책임 경영차원에서 이뤄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