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성혁 해수부 장관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 남은 후보는 3명
문성혁 해수부 장관 후보자 청문보고서 ‘채택’… 남은 후보는 3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3.26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3.26

[천지일보=김수희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가 2일 전체회의를 열고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이는 전날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의 청문보고서 채택에 이은 두 번째다.

조동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와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낙마한 가운데 당초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장관 후보자 7명 중 5명의 장관 후보자가 남은 상황이다.

이날 문 후보자의 청문 보고서 채택으로 남은 것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 후보자,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후보자 등 3명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 채택이다.

박 후보자와 김 후보자의 청문보고서 채택의 경우엔 야당이 “절대 불가”라는 강경한 입장을 내세워 난항이 예상된다.

진 후보자에 대해선 ‘부적격’ 의견을 달아 보고서를 채택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문지숙 2019-04-02 14:48:00
이 세상에 쉬운게 하나 없죠 청문회로 매일 떠들썩 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