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관방 “韓 교과서 검정 항의에 반론… 제도 중립적”
日관방 “韓 교과서 검정 항의에 반론… 제도 중립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연합뉴스) 26일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초등학교 교과서에 독도가 일본의 '고유 영토'이고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억지 주장이 들어가 있다.
(도쿄=연합뉴스) 26일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초등학교 교과서에 독도가 일본의 '고유 영토'이고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억지 주장이 들어가 있다.

[천지일보=이솜 기자]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27일 전날 일본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에 대해 한국 정부가 항의한 것과 관련 확실히 반론했다고 강조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장관은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우리나라(일본)의 영토와 역사 등에 대해 아동에게 바르게 이해시키도록 교과서에 정확하게 기술되는 것은 극히 중요하다”며 “중국과 한국 정부가 각각 입장을 전한 것에 대해 일본의 입장에 기초해 확실히 반론했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그는 “교과서 검정은 민간 출판사가 작성한 교과서에 대해 전문적이고 학술적인 견지에서 행해지고 있다”며 “중립적이라는 검정 제도의 취지에 대해 관계국 등이 이해해줬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일본 정부는 전날 독도 왜곡을 강화한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우리 정부는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를 외교부로 불러 항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