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리, 파문 예고
이매리, 파문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매리 (출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이매리 (출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방송인 이매리가 미투폭로를 예고했다.

이매리는 지난 17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방송인 출신 정치인 A씨, 대기업 임원 B씨, 모 대학 교수 C씨 등을 언급하며 미투 기자회견을 열겠다고 예고했다. 그는 특히 C씨를 향해 “당신은 죄의식 없는 악마”라며 “C씨가 출세를 위해 술시중을 들라 했다”고 폭로했다.

그러면서 이매리는 “(C씨가) 부모님 임종까지 모독했다. 상 치르고 온 사람에게 한마디 위로 없이 ‘너 돈 없고 TV도 안 나오면 여기에 잘해야지’라고 웃으며 말했던 C씨의 미소를 잊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이매리는 이어 “악마들. 부끄러운 줄 알아라. 6년 동안 당신들과 싸워왔다”며 “자신들 비리 감추기 위해 협박하고 강요했다. 이를 은폐시키려 했던 모든 자 또한 공범”이라고 강조했다.

카타르에 거주 중인 이매리는 내달 초 귀국해 미투폭로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지영 2019-03-27 00:45:19
못된 놈들 약자를 짖밝는 못된 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