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고위급 인사 베이징 도착… 그 배경에 관심 쏠려
북한 고위급 인사 베이징 도착… 그 배경에 관심 쏠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고위급 인사 베이징 도착(출처: 베이징=연합뉴스)
북한 고위급 인사 베이징 도착. (출처: 베이징=연합뉴스)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북미 비핵화 협상을 둘러싸고 양국 간 기싸움이 팽팽한 가운데 북한 고위급으로 추정되는 인사가 26일 베이징 공항에 도착한 것으로 확인돼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당 인사는 이날 오전 평양발 고려항공 편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 도착했다. 이 인사는 귀빈실에 마련된 중국 대외연락부 차량을 이용, 북한 대사관 차량과 함께 공항을 빠져나갔다.

이날 공항에는 중국의 당 대 당 외교를 총괄하는 대외연락부 관계자들을 포함해 지재룡 주중 북한 대사까지 영접을 나와 북한의 고위급 인사가 왔음을 추정케 했다. 일각에서는 리수용 북한 노동당 국제 담당 부위원장이 방중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도 나왔다.

이와 관련해 그 배경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 제기되고 있다.

북미대화의 장기 교착상태에서 북한이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게 아니냐는 분석도 나온다. 이와 달리 한 소식통은 “북한 고위급 인사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방중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베이징을 찾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19-03-26 21:21:45
궁금하네? 왜 갔지? 무슨 꼼수일까?

이경숙 2019-03-26 18:28:15
북한과 중국은 누가 뭐래도 혈맹 이상이라고 할 수있지 역사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