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김학의 특검과 맞바꿔 드루킹 재특검 하자”
나경원 “김학의 특검과 맞바꿔 드루킹 재특검 하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천지일보 2019.3.25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천지일보 2019.3.25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5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한 특검을 수용하는 대신 드루킹 사건의 재특검을 하자고 제안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민주당이 본인들의 허물을 가리기 위해 또다시 적폐와 전 정권 탓에 이어 황교안 대표 죽이기에 올인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나 원내대표는 “국민이 궁금한 건 김학의 특검보다 드루킹 특검인 만큼, 김학의 특검과 맞바꿔서 드루킹 특검 해주길 제안한다”면서 “진실을 명명백백하게 밝힐 수 있도록 모두 특검으로 의혹을 해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여야4당이 제안한 선거제 개편안에 대해선 “모든 걸 원점으로 해서 의원정수를 10% 줄인다는 대전제 아래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에서 비례대표와 지역구 의석수를 어떻게 배분할 것인지 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19-03-25 15:39:37
점점 밥맛없어진다...
당당하게 하면될껄 ..
싫은소리하면 나가버리고... ㅁ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