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단원署, 2019년도 외사치안협력위원회 정례회의 개최
안산단원署, 2019년도 외사치안협력위원회 정례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단원경찰서가 지난 21일 안산 단원구 내 외국인 밀집지역의 치안 안정화를 위해 안산 외국인지원본부, 출입국 외국인청, 안산교육지원청 등 유관기관과 안산 다문화행복나눔센터 등 외국인 협력단체, 시민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1분기 외사치안협력위원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천지일보 2019.3.22
안산단원경찰서가 지난 21일 외국인 협력단체, 시민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1분기 외사치안협력위원회 정례회의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안산단원경찰서) ⓒ천지일보 2019.3.22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경기 안산단원경찰서가 지난 21일 안산 단원구 내 외국인 밀집지역의 치안 안정화를 위해 안산 외국인지원본부, 출입국 외국인청, 안산교육지원청 등 유관기관과 안산 다문화행복나눔센터 등 외국인 협력단체, 시민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1분기 외사치안협력위원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정례회의는 외국인 밀집지역에 대한 치안 현황과 2019년 한 해 동안 시행할 주요 업무 추진 과제를 공유하며 외국인 밀집지역의 범죄 예방을 위한 대책과 현안 업무에 대해 자유롭게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원곡본동 통장대표는 “지난 2003년도부터 원곡동에 실제 거주하고 있는데 많은 분의 노력으로 원곡동이 눈에 띄게 좋아지고 있다. 특히 원곡동 내 CPTED 사업과 환경미화 등을 통해 마을이 확실히 밝아졌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정책 추진과 기초 질서 준수 관련 홍보·교육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안산단원경찰서는 “시민대표들의 의견을 긍정적으로 수렴해 시청과 다각도로 협의하여 CCTV·가로등 확충, CPTED 사업 지속 추진 등 내·외국인 모두 살기 좋은 안산 다문화특구를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활동을 지속할 것을 약속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