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성출판사, ‘제7회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 오는 4월 2일까지 접수
금성출판사, ‘제7회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 오는 4월 2일까지 접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금성출판사)
(제공: 금성출판사)

아동 및 초·중생 누구나 참가 가능

예선 심사 후 오프라인 대회 진행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금성출판사(회장 김낙준)가 오는 4월 2일까지 전국 유아 및 초·중생을 대상으로 ‘제7회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7th English Buddy Speech Contest)’ 참가 접수를 받는다.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는 전국 취학 전 아동, 초등학생, 중학생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글로벌 시대를 살아갈 우리 학생들에게 영어로 생각하고 말하는 기회를 제공해 영어 회화 자신감을 키워주고 영어에 대한 호기심을 촉진시켜주는 행사다. 금성출판사는 정기적으로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를 개최해 학생들이 영어를 재미있게 즐기는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올해 열리는 ‘제7회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는 저학년부(취학 전 아동, 초등학교 1~3학년), 고학년부(초등학교 4~6학년, 중학생)로 나눠 진행되며, 녹음 파일을 심사하는 예선을 거쳐 본선 오프라인 대회가 진행된다. 본선은 고학년 6월 2일(일), 저학년 6월 23일(일) 서울 동자아트홀에서 각각 열린다.

대회 참가를 원하는 학생은 4월 2일(화)까지 학년별 지정된 도서 내용을 3분 이내의 음성 파일로 녹음한 뒤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 홈페이지에 접수하면 된다. 지정된 도서 외에는 접수가 불가능하며 잉글리시버디, 푸르넷 공부방 회원 및 비회원 누구나 참가 가능하다.

이번 대회는 아동영어 전문 대학교수 및 초·중등 전문 원어민교사, 전문 교사, 금성출판사 영어교과 개발팀 심사위원회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가한다. 예선에서는 전달력, 유창성, 억양과 강세, 발음의 정확성 등을 평가해 본선 진출자를 선정한다. 본선 결과 대상 2명을 포함해 약 580여명을 시상할 계획이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함께 드림북스 ‘디즈니 스토리 리딩’ 전집(60권), 장학증서와 문화상품권(20만원), 제주도 왕복 항공권(2인), 화상영어 2주 무료 상품권 등 풍성한 상품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금상, 은상, 동상, 장려상, 노력상 등을 선정해 상품과 상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금성출판사 잉글리시버디는 맥밀란·옥스포드 등 유명 해외 원서로 진행하는 영어 리딩 수업, 게임·원어민강의·스토리텔링 등 흥미를 돋우는 온라인 학습 콘텐츠, 영어 전문지도 교사의 밀착 관리가 더해진 초·중등 영어공부방이다. 최근 ‘영어와 친한 아이, 영친아’라는 새로운 잉글리시버디 슬로건을 선보이고 바이럴 영상을 공개하며 화제가 됐다.

자세한 내용은 잉글리시버디 말하기 대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