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집배원 연도대상 ‘고흥우체국 명영식 집배원’
2018 집배원 연도대상 ‘고흥우체국 명영식 집배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집배원 연도대상 받은 고흥우체국 명영식 집배원 (제공: 우정사업본부) ⓒ천지일보 2019.3.17
2018 집배원 연도대상 받은 고흥우체국 명영식 집배원 (제공: 우정사업본부) ⓒ천지일보 2019.3.17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전국 1만 6000여 집배원 중 최고의 집배원을 뽑는 ‘2018년도 집배원 연도대상’ 최고상인 대상에 명영식(43) 고흥우체국 집배원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집배원 연도대상은 우편배달 업무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에서 꾸준한 봉사활동과 고객감동 실현한 집배원을 선발하는 상이다.

명영식 집배원은 2003년부터 집배원 생활을 시작했다. 우편배달뿐 아니라 2013년부터 10여 가구에 집수리 봉사활동, 연말연시 김장김치 나눔행사, 지역사회 요양원 청소, 사회복지회관 위문활동 등 소외계층과 어르신들을 꾸준히 보살피고 있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사고위험지역을 수시로 정비하는 등 지속적인 선행을 베풀고 있다.

평소 지역 주민과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며 본인이 몸소 느낀 지역주민들의 불편사항과 지역 위험사항을 제보하는 등 지역사람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마을 입구 도로변에 오래된 시멘트 맨홀이 파손돼 방치된 것을 배달 중 발견하고 안전신문고에 제보해 개선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명영식씨는 “누구나 할 수 있는 일로 대상을 수상한 것이 쑥스러우면서 매우 기쁘다”며 “그동안 함께 묵묵히 업무를 수행해준 동료들에게 감사드리며 국민에 봉사하는 공직자로서 마음을 되새기며 타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더욱더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18년도 집배원 연도대상에는 대상 명영식 집배원을 비롯해 금상 최종성(인천)·정용훈(서대전) 집배원, 은상 이남구(성남)·오병철(광양목성)·최종은(강릉), 동상 정병우(서울광진)·민경주(남울산)·구정회(대구수성)·배진호(전주) 등 총 10명의 집배원이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