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함평 이전 협약 체결
전남도, 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함평 이전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가 15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경규 농촌진흥청장, 이윤행 함평군수,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의 함평 이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전라남도청) ⓒ천지일보 2019.3.15
전라남도가 15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경규 농촌진흥청장, 이윤행 함평군수,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의 함평 이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전라남도청) ⓒ천지일보 2019.3.15

15일 관계기관과 업무협약
오는 2022년 사업 착수 목표

[천지일보 전남=김미정 기자] 전라남도가 15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경규 농촌진흥청장, 이윤행 함평군수,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의 함평 이전을 위한 관계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따라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의 함평 이전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이주 지역민 갈등 조정과 지원대책, 주변 방역대책 등에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전라남도, 함평군이 긴밀히 협력기로 했다.

전남도에 따르면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유치는 함평군이 자체 용역 등 치밀한 준비를 통해 신청하므로 이뤄졌다. 축산연구, 목초 종자 개발 등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아 지난 2018년 11월 함평군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전 대상지는 함평 신광면 일원 612㏊다. 

축산자원개발부는 가축 개량, 초지·사료, 스마트축산 등을 연구하고 있다. 가축개량평가과, 낙농과, 양돈과, 초지·사료과 등 4개 부서에 202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젖소 300마리, 돼지 1000마리를 시험연구용으로 사육하고 있다.

함평군은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으로 직원 202명 이주 및 매년 200억원의 지역경제 기여 등을 기대하고 있다. 또 전남 축산농가와 협업·연구해 맞춤형 축산기술 향상으로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 생산 물품의 우선 구매 등 서로 윈윈하는 상생 모델을 추진할 방침이다.

전라남도가 15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경규 농촌진흥청장, 이윤행 함평군수,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이 참여한 가운데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의 함평 이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 전라남도청) ⓒ천지일보 2019.3.15
15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 이전 추진과 관련해 관계기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전라남도청) ⓒ천지일보 2019.3.15

축산자원개발부가 이전하면 ▲가축 개량으로 한우 등 가축의 자질 향상 ▲남방형 목초 종자 개발을 통한 산지 초지 조성 확대 ▲반려동물 산업화 촉진을 위한 반려동물 기초연구 ▲동물의 체세포 복제 연구 및 장기 이식용 돼지 연구기반 구축 등 함평이 새로운 미래축산 연구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이전을 위해 올해 이전비용 산출을 위한 종합계획 수립 용역과 예비타당성 조사를 시행한다. 오는 2021년 예산을 확보해 2022년부터 이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립축산과학원, 전라남도, 함평군은 축산자원개발부와 편입 지역민이 소외되지 않고 생업에 지장이 없도록 생활안정대책 등 이주민 지원대책을 최우선으로 마련하기 위해 그동안 7차례의 실무협상을 진행했다. 앞으로도 이주민 대책, 부지 매입, 축산과학원의 지역 상생 방안 협상을 통해 함평군과 축산과학원이 세부이행계획 협약을 할 예정이다.

박병호 전남행정부지사는 “축산자원개발부 이전이 원활하게 추진돼 국가 주요 종축 보존과 가축 개량 연구가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이뤄지도록 최대한 협력할 계획”이라며 “도에 T/F팀을 운영, 이전이 적기에 추진되도록 하고 축산자원개발부와 전남 축산농가의 연계 연구가 활성화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