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스마트한 복합단지 ‘수지 동천 꿈에그린’ 내달 분양
한화건설, 스마트한 복합단지 ‘수지 동천 꿈에그린’ 내달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 조감도. (제공: 한화건설)
수지 동천 꿈에그린 조감도. (제공: 한화건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한화건설이 오는 4월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동천동 일대에서 ‘수지 동천 꿈에그린’을 분양한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지하 3층~지상 29층, 4개 동, 아파트 293세대와 오피스텔 207실로 구성돼 있다. 아파트의 전용면적 별 가구수는 ▲74㎡ 148가구 ▲84㎡ 145가구로 모든 세대가 수요자에게 가장 선호도 높은 전용 84㎡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되어 있다. 오피스텔은 33~57㎡로 2룸 위주의 주거형 상품으로 공급된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한화건설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복합단지인 만큼 상품성도 뛰어나다. 틈새평면 활용과 다양한 수납공간으로 공간효율이 돋보인다. 또 단지 내 보안성과 쾌적함을 고려해 다양한 스마트 시스템을 적용했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신분당선 동천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약 10분)하고, 이를 통해 판교역이 3정거장, 강남역이 7정거장으로 강남역까지 22분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여기에 대왕판교로, 용인~서울간 고속도로, 경부.영동 고속도로, 외곽순환도로, 분당~내곡간, 분당~수서간 도시고속화도로 등 도로망도 인접해 있다.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모든 세대를 남향 위주로 배치하고 전용면적 74㎡ 아파트의 수납공간 확보를 위해 복도에 팬트리장을 설치했다. 전용 84㎡도 판상형 4베이 평면을 활용해 수납공간을 확보하는 데 초점을 뒀다. 현관에 대형 워크인 수납장을 설치하고 거실에는 계약자 선택에 따라 알파룸과 대형 팬트리 2개소를 마련할 수 있다.

한화건설 이재호 분양소장은 “수지 동천 꿈에그린은 신분당선 동천역 도보거리라는 입지 특성뿐 아니라, 입주자 편의를 고려한 세심한 상품성 때문에 많은 실수요자들이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4월 중 수지구 동천동 일대에 마련된다. 입주는 2022년 상반기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