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은평구 모델하우스 화재… “인명피해 없어 다행”
서울 은평구 모델하우스 화재… “인명피해 없어 다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현장에서 크레인이 철골 구조물 제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현장에서 크레인이 철골 구조물 제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3.13

경찰서 내 250명 긴급대피

화마 지난 자리 철골만 ‘앙상’

[천지일보=이대경 인턴기자] “인명피해가 없어 다행인데 연기가 너무 심하네요.”

13일 서울 은평구 대조동 소재 효성중공업의 2층짜리 효성 해링턴 플레이스 주택전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현장 인근에 있던 김성진(가명, 30대, 남)씨가 이같이 말했다.

이날 오후 4시 17분께 발생한 불로 현장 일대에는 소방차 수십여대가 길게 늘어서 화재 진화작업을 벌였다. 도로는 연기로 자욱했다. 소방대원들은 방화복과 헬멧을 착용하고 연신 물을 뿌리며 잔불을 잡는데 여념이 없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현장에서 소방대원이 물을 뿌리고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현장에서 소방대원이 물을 뿌리고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소방당국에 따르면 화재 진화 작업에는 소방인력 350여명을 비롯해 74대의 장비가 동원됐다. 화재가 발생했을 당시 주택전시장 인근은 검은 연기가 일시에 뒤덮었다. 경찰들은 인근 도로를 통제했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와 인접 소방서를 포함한 3곳 이상의 소방서 인력 및 장비가 전부 출동하는 단계인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이로 인해 큰 불길은 1시간여만에 잡혔다.

화마가 휩쓸고 지나간 자리엔 철골 구조만 앙상하게 남았다. 주택전시장 인근의 주차된 차량 5대는 완전히 불에 타 형체를 알아보기 힘들었다. 인근 서울 서부경찰서의 외벽도 일부가 불에 그을렸다. 경찰서 내 250여명은 자력으로 긴급 대피했다. 주변 업소에 있던 23명도 대피했다.

[천지일보=이대경 인턴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인근 현장에 차량이 전소돼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인근 현장에 차량이 전소돼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이번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의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주택전시장의 불씨가 바람을 타고 인근 북한산으로 떨어지면서 오후 5시 12분쯤 산불이 번지기도 했다. 이를 진화하기 위해 소방헬기가 동원되기도 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인근 현장에 차량이 전소돼 있다. ⓒ천지일보 2019.3.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3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은평구 대조동 주택전시장 인근 현장에 차량이 전소돼 있다. ⓒ천지일보 2019.3.1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19-03-13 21:14:54
매사에 안전이 최우선 그래도 인명피해 없으니 다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