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8시뉴스’ 정준영, 승리 카톡 속 연예인… 상습 불법 촬영 공유
‘sbs 8시뉴스’ 정준영, 승리 카톡 속 연예인… 상습 불법 촬영 공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준영 (출처: SBS)
정준영 (출처: SB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정준영이 이른바 ‘승리 카톡’에 등장한 연예인인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오후 SBS ‘8뉴스’ 측은 그룹 빅뱅의 승리가 포함된 카카오톡 채팅방에서 가수 정준영이 불법 촬영 영상을 유포했다고 보도했다.

SBS에 따르면 2015년 말 정준영은 친구 김모 씨에게 한 여성과 성관계를 했다고 말했고, 김씨는 “영상 없니”라고 물었다. 이에 정준영은 몰래 찍은 성관계 영상을 전송했다. 비슷한 시기 룸살롱 여성 종업원의 신체 부위도 몰래 촬영해 퍼뜨렸다.

취재진이 확인한 피해 여성만 10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SBS는 전했다.

SBS 측과 만난 피해자 여성은 “몰래 촬영했다는 게 불쾌했다”면서 “늦었지만 수사가 이뤄지면 처벌을 원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이날 SBS funE는 성접대 의혹에 휩싸였던 승리가 포함된 채팅방에서 불법 촬영된 영상과 사진이 공유됐다고 밝혔다. 특히 해당 채팅방에는 승리와 남성 가수 2명, 유리홀딩스 유모 대표 지인 김모씨, 연예기획사 직원 1명, 일반인 2명 등 8명이 참여했다고 전해져 충격을 안긴 바 있다.

한편 승리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사안이 너무나 커 연예계 은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사 중인 사안에 있어서는 성실하게 조사를 받아 쌓인 모든 의혹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지영 2019-04-03 01:07:54
공인이 제대로 찍혔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