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노벨상 영재 찾아요”… ‘한화사이언스챌린지 2019’ 개최
“미래 노벨상 영재 찾아요”… ‘한화사이언스챌린지 2019’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사이언스챌린지(Science Challenge) 2018’에서 대상을 수상한 경상대학교 사범대학부설고 박준, 김성민 학생이 대상을 수상하고 촬영한 기념사진. (제공: 한화그룹)
한화사이언스챌린지(Science Challenge) 2018’에서 대상을 수상한 경상대학교 사범대학부설고 박준, 김성민 학생이 대상을 수상하고 촬영한 기념사진. (제공: 한화그룹) 

총 2억원 상금 지급… 4월 14일 온라인 신청 마감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한화그룹은 미래의 과학 꿈나무 육성과 창의적 과학인재 양성을 위해 ‘한화사이언스챌린지(Science Challenge) 2019’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참가를 희망하는 고등학생들은 4월 14일까지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지난 2011년 시작해 올해로 9회째를 맞이하는 ‘한화사이언스챌린지’는 노벨상에 도전하는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는 청소년 과학영재 양성 프로그램이다. 대상 4,000만원 등 총 2억원의 상금을 지급하며 본선 진출자에 대해서는 한화그룹 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2명의 고교생과 1명의 지도교사가 한 팀으로 참가할 수 있으며 학교당 출전 팀수는 제한이 없다. 타 학교 학생과 연합 출전도 가능하다.

대회주제에 맞춘 팀별 연구계획서를 4월 14일까지 ‘한화사이언스챌린지’ 홈페이지에 접수하면 5월 3일 1차 심사결과가 발표된다. 1차 심사를 통과한 100팀을 대상으로 6월 1일 대전에 위치한 한화케미칼 중앙연구소에서 2차 예선이 진행된다.

2차 예선은 구술면접으로 진행되며, 요약 발표 및 질의응답으로 진행된다. 2차 예선을 거쳐 최종 20개 팀이 본선에 참여한다. 본선은 경기도 가평의 한화 인재경영원에서 8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1박 2일 동안 치러지게 된다.

대상 수상 1팀에게는 4000만원, 금상 2개팀에는 팀당 2000만원, 은상 2개팀에는 팀당 10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한다. 또한, 은상 이상 수상팀 전원에게 해외 유수의 과학기관과 공과대학을 방문하고 한화그룹의 글로벌 사업장을 견학하는 특별 프로그램의 기회도 주어진다.

동상 수상자와 본선진출팀 지도교사 및 소속 학교에도 상금이 지급된다. 본선진출 20팀 전원에게 향후 한화그룹 입사 및 인턴십 지원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도 제공한다.

한편 이 행사에는 매년 평균 600~700개팀이 참여하고 있다. 지난 8년간 5355개팀, 1만 1375명의 과학 영재들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