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로 보는 의학상식] 자궁근종
[만화로 보는 의학상식] 자궁근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만화로 보는 의학상식] 자궁근종

(제공 : 오헬스뉴스(경희의료원)) 자궁근종은 자궁의 대부분을 이루고 있는 평활근에 생기는 종양으로 근종 또는 평활근종이라고 불리는 양성질환이다.

자궁근종은 주로 30~45세의 기혼여성에게서 많이 발생하는데 최근 들어 혼인 시기가 지연됨에 따라 출산 경험이 없는 여성과 젊은 여성들의 자궁근종 발생빈도가 증가하고 있다.

자궁근종은 여러 연구에서 자궁의 평활근을 이루는 세포 중 하나가 비정상적으로 증식해 하나의 자궁근종을 이루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는데, 그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자궁근종은 호르몬의 영향을 크게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가족적인 발생도 보고되고 있다.

자궁근종은 증상이 없는 경우가 절반 정도 되고,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자궁근종의 위치나 크기에 따라 출혈, 통증, 비뇨기계 증상 등 다양한 증상이 생길 수 있다.

자궁근종은 대부분의 경우 임신에 커다란 영향을 끼치지는 않지만 드물게 불임이 되거나 간혹 임신된 상태에서 근종으로 인해 유산이나 조산이 발생할 수 있다.

자궁근종이 암으로 발전하는 경우는 매우 드물지만 매우 크고 빨리 자라는 근종의 경우 약 0.1% 정도에서 악성으로 변하기도 한다. 따라서 폐경기 이후에 근종이 갑자기 커지거나 자궁출혈이 동반되면 암의 일종인 육종을 의심해야 한다.

자궁근종에 걸려 무조건 수술을 통해 자궁을 들어내는 것은 과거의 이야기다. 예전에는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을 정도의 삶의 수준이 되지 않아 너무 늦게 발견하는 경우가 많았고 치료방법도 지금처럼 다양하게 발달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들어서는 자궁과 난소의 기능을 보전하는 쪽으로 치료의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다. 자궁을 절제한 경우 불임은 물론 임신 및 생리가 불가능하고 이에 따른 불안감 및 오해로 부부관계, 배뇨, 배변 장애에 대한 두려움과 자궁이 없다는 정신적인 충격과 수치심을 갖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치료법에는 약물치료로 호르몬 제제를 투여하는 호르몬 요법이 있고 수술적 치료로 자궁근종절제술과 자궁절제술 등이 있다. 최근에는 자궁근종 치료법이 날로 다양해지면서 환자 개개인의 상황에 맞는 맞춤 치료가 가능해지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ih200716 2011-01-08 01:03:16
집사람이 허리 아프다 해서 병원갔더니 자궁 근종이래요 그래서 적출수술 받았어요
관심없었던 정보가 눈에 들어 오게 되네요...

지민 2010-11-25 00:12:54
제가 아는 분이 이 자궁근종에 걸리셨다고 했는데 그때는 자세하게 몰랐는데 만화를 통해 자세히 알게되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