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꽁꽁 얼어붙은 서울 아파트 매매시장’
‘꽁꽁 얼어붙은 서울 아파트 매매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은 “전날까지 서울아파트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1319건으로, 하루 평균 53건 수준에 그쳤다”고 26일 전했다. 이는 작년 2월 거래량 1만1111건과 비교해 87% 가까이 감소한 수치며, 주택거래 침체기로 꼽히는 2013년 2월 3135건 직전 최저치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으로 지난 2006년 실거래가 조사 이래 13년 만에 2월 거래량으로는 역대 최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사진은 26일 삼성동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단지의 모습. ⓒ천지일보 2019.2.26

[천지일보=안현준 기자]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은 “전날까지 서울아파트 거래량(신고일 기준)은 1319건으로, 하루 평균 53건 수준에 그쳤다”고 26일 전했다. 이는 작년 2월 거래량 1만1111건과 비교해 87% 가까이 감소한 수치며, 주택거래 침체기로 꼽히는 2013년 2월 3135건 직전 최저치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으로 지난 2006년 실거래가 조사 이래 13년 만에 2월 거래량으로는 역대 최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사진은 26일 삼성동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단지의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