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북미정상회담] 백악관 “트럼프, 27일 저녁 김정은과 만찬… 28일 공식 정상회담”
[2차 북미정상회담] 백악관 “트럼프, 27일 저녁 김정은과 만찬… 28일 공식 정상회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차 북미정상회담을 일주일 앞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오른쪽). ⓒ천지일보 2019.2.20
2차 북미정상회담을 일주일 앞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오른쪽). ⓒ천지일보 2019.2.20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7일 저녁(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찬을 함께한다고 AP통신이 백악관을 인용해 전했다. 양 정상이 만찬을 갖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백악관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27일 공식 환영 행사와 저녁 식사로 이틀 동안의 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을 공식 시작한다.

이 자리에는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믹 멀베이니 백악관 비서실장 대행이 동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김 위원장도 참모 2명을 데리고 나올 예정으로 알려졌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28일 여러 차례 정상회담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을 인용해 양국 정상이 27일 저녁 이번 정상회담 기간 첫 만남을 갖는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