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저우] ‘역시 한류 스포츠스타’ 이용대
[광저우] ‘역시 한류 스포츠스타’ 이용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1일 광저우 선수촌 내에서 함영훈 화가와 함께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를 만났다. ⓒ천지일보(뉴스천지)

[광저우,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이용대(22)는 이번 광저우아시안게임에서 한류 스포츠스타임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배드민턴 혼합복식 금메달을 따며 얼굴을 알린 이용대는 이번 대회에선 경기마다 중국 및 동남아시아 관중들의 열렬한 응원과 박수를 받는 등 한류 스포츠스타의 이미지를 굳건히 했다.

함영훈 화가와 ‘스포츠로 이야기하다-열정전 미술전시회’ 인터뷰를 위해 21일 선수촌 내에서 만났을 때도 지나다니는 여성 안내도우미들이 이용대를 발견하고는 조심스럽게 다가와 사진을 함께 찍자고 요청할 정도였다.

한편 함영훈 화가와 천지일보는 이번 인터뷰를 위해 광저우 현지를 직접 찾았다.

▲ 이용대가 안내도우미의 요청에 사진을 함께 찍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 역시 안내도우미와 함께. ⓒ천지일보(뉴스천지)
▲ 이용대가 남자도우미한테도 인기는 예외가 아닌 듯 사진을 같이 찍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지혜 2010-11-22 20:39:20
이용대선수 멋져요
역시 한국남자들의 온화한 미소가 너무 아름답죠

푸른하늘 2010-11-22 13:30:41
음~~ 위에 하진호님!! 이용대 선수는 이미 경기가 끝이 났습니다!! 은과 동을 차지 했잖아요~~

하진호 2010-11-22 01:38:16
이용대 선수! 멋진 외모만큼 멋진 실력을 이번 광저우아시안게임에서도 보여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