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신형 코란도 실물이미지 공개… 사전계약 시작
쌍용차, 신형 코란도 실물이미지 공개… 사전계약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 ‘뷰:티풀 코란도’. (제공: 쌍용자동차) ⓒ천지일보 2019.2.18
쌍용자동차 ‘뷰:티풀 코란도’. (제공: 쌍용자동차) ⓒ천지일보 2019.2.18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쌍용자동차가 신차 코란도 출시에 앞서 실물이미지를 공개하고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부터 전국 전시장에서 신차 ‘뷰:티풀 코란도(VIEW:tiful KORANDO)’의 사전 계약을 받는다. 판매 가격은 트림에 따라 ▲샤이니(M/T) 2216만~2246만원 ▲딜라이트(A/T) 2523만~2553만원 ▲판타스틱 2793만~2823만원 수준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정확한 판매 가격은 출시와 함께 공개된다. 

쌍용차는 이날 처음으로 코란도의 실물 이미지를 선보였다. '활 쏘는 헤라클레스'를 모티브로 역동성과 균형감을 갖춘 외관 디자인과 첨단 기술을 적용한 하이테크 인테리어를 확인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코란도에는 새롭게 개발한 고성능·고효율 1.6ℓ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또 동급 최초 첨단 차량제어 기술 딥컨트롤과 운전석 무릎 에어백을 포함하는 7에어백을 적용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골프백 4개와 보스턴백(여행용 손가방) 4개를 동시에 수납 가능한 동급 최대 551ℓ 적재 공간을 갖췄으며 동급 최초 10.25인치 디지털 클러스터와 9인치 AVN 스크린을 포함하는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을 적용했다.  

엔트리 모델인 샤이니는 ▲긴급 제동 보조(AEB) ▲차선 유지 보조(LKA) ▲앞차 출발 알림(FVSA) ▲부주의 운전 경보(DAA) ▲안전거리 경보(SDA) 등 첨단 안전 사양을 기본으로 탑재했다. 중간 트림인 딜라이트 모델은 2단 매직트레이, 오토클로징 시스템 등 고급 편의 사양이 더해졌다.

쌍용차는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와 협력해 코란도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11번가 사전 예약을 통해 출고하는 고객에게는 계약금 10만원을 환급해 주고 선착순 500명에게 스타벅스 커피 교환권을 지급한다. 영업소 등 판매 네트워크를 통해 사전 계약 시 계약금 10만원을 할인해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