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 새로운 관광 상품으로 관광도시 완성한다
[강진] 새로운 관광 상품으로 관광도시 완성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옥 강진군수와 유귀석 한국대표여행사연합회장이 지난 12일 강진군청 대회의실에서 관광 활성화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강진군) ⓒ천지일보 2019.2.14
이승옥 강진군수와 유귀석 한국대표여행사연합회장이 지난 12일 강진군청 대회의실에서 관광 활성화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제공: 강진군) ⓒ천지일보 2019.2.14

한국대표여행사연합과 업무협약

[천지일보 강진=김미정 기자] 전남 강진군(군수 이승옥)과 한국대표여행사연합(회장 유귀석)이 지난 12일 강진군청 대회의실에서 관광 활성화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대표여행사연합은 전국 각지의 58개 여행사, 100만명이 넘는 회원을 보유한 여행사 연합단체로 다양한 여행상품을 개발하고 있는 여행사 단체다. 

강진 관광 활성화를 통한 체류형 관광 상품 개발을 위해 양 기관은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한 관광 활성화 전략 추진 ▲강진군 여행상품 개발 및 공동 마케팅 추진 ▲관광도시 강진을 위한 협력체제 구축 등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과 연계해 강진군 관광 상품을 개발하기 위한 팸투어도 진행할 예정이다. 13일부터 이틀간 다산초당과 백련사, 강진만 생태공원, 강진미술관, 사의재 저잣거리, 다산베아채 골프&리조트, 가우도 해양레저 체험 등 강진의 주요 관광지를 둘러볼 예정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한국대표여행사연합은 전국에서 최고로 손꼽히는 여행사를 운영하는 대표들로 구성된 만큼, 강진만의 차별화되고 경쟁력 있는 관광 상품 개발을 통한 관광객 유치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진군 관계자는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2019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된 강진군은 지역 고유의 문화자원을 보존하는 한편, 새로운 관광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최신 여행 트렌드를 반영한 다산베아채 골프장과 가우도 해양레저, 사의재 저잣거리, 영랑생가와 사의재를 잇는 ‘강진의 몽마르뜨 언덕’은 물론, 백운동 원림, 영랑과 다산유적, 고려청자도요지 등은 여행사들의 신규 상품 개발에 매력적인 소재가 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강진군은 대도시 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사업설명회를 발 빠르게 진행하고 있다. 지난 1월 25일 서울을 시작으로, 오는 20일부터 부산·울산·경남과 대구·경북지역 관광업계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2019년 강진군 관광정책과 축제 등을 소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