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럼 없었던...’
‘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럼 없었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0년 전 대한민국에서는 자주독립을 염원하는 목소리가 울려 퍼졌다. 올해는 3.1운동 100주년. 내일(14일)은 1909년 10월 26일 초대 조선통감 이토 히로부미를 하얼빈 역에서 암살한 도마 안중근 의사가 뤼순 감옥에서 사형선고를 받은 날이다. 안중근 의사의 순국 109주기를 한달여 앞둔 13일 서울 용산구 안중근 의사 기념관 앞에 안중근 의사 동상이 세워져 있다. ⓒ천지일보 2019.2.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100년 전 대한민국에서는 자주독립을 염원하는 목소리가 울려 퍼졌다. 올해는 3.1운동 100주년. 내일(14일)은 1909년 10월 26일 초대 조선통감 이토 히로부미를 하얼빈 역에서 암살한 도마 안중근 의사가 뤼순 감옥에서 사형선고를 받은 날이다. 안중근 의사의 순국 109주기를 한달여 앞둔 13일 서울 용산구 안중근 의사 기념관 앞에 안중근 의사 동상이 세워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