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에 타이어 독점 공급
한국타이어,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에 타이어 독점 공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 출전 레이싱 차량. (제공: 한국타이어) ⓒ천지일보 2019.2.13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에 공급되는 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 ⓒ천지일보 2019.2.13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한국타이어가 유럽에서 열리는 여성 레이싱 대회 ‘W 시리즈’에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W 시리즈’는 모터스포츠 분야에서 여성 선수들의 훈련 및 출전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기획된 대회로 올해 5월 첫 경기가 진행된다. 한국타이어는 ‘W 시리즈’에 출전하는 모든 차량에 접지력과 핸들링 성능, 내구성이 탁월한 마른 노면용 레이싱 슬릭 타이어, ‘벤투스 F200(Ventus F200)’과 높은 안정성을 갖춘 젖은 노면용 레이싱 타이어 ‘벤투스 Z217(Ventus Z217)’을 독점 공급한다.

전체 상금 150만 달러가 걸린 ‘W 시리즈’ 첫 시즌은 오는 5월 4일(현지시간) 독일 호켄하임에서 열리는 개막전을 시작으로 8월 10일 영국 ‘브랜즈 해치’ 서킷에서 열리는 파이널 경기까지 약 4개월간 6경기에 걸쳐 진행된다.

전 세계 30개국에서 100여명의 여성 선수들이 참가를 신청해 60명이 예선을 통과했으며, 전직 포뮬러1(F1) 선수 데이비드 콜사드(David Coulthard) 등 전문가들의 평가를 거쳐 선발된 18명이 포뮬러3(F3) 사양의 경주용 자동차 ‘타투스(Tatuus) T-318’에 탑승해 승부를 벌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