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딸 최준희 투병… 루푸스병 무엇?
최진실 딸 최준희 투병… 루푸스병 무엇?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진실 딸 최준희 투병… 루푸스 병 무엇? (출처: 최진실 딸 최준희 영상)
최진실 딸 최준희 투병… 루푸스 병 무엇? (출처: 최진실 딸 최준희 영상)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투병 중인 것으로 알려진 루프스 병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10일 개설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평범한 17살 여고생, 많이 알고 계시듯이 배우 최진실님의 딸”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최근 두 달 동안 루프스(루푸스)에 걸려 힘든 시간을 보냈다. 아무것도 아닌 것 같아도 막상 걸리면 사람을 미쳐 돌아버리게 한다. 조금 나아져서 어제(9일) 퇴원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또 “몸이 퉁퉁 부어서 걸어 다닐 수가 없었다. 다리에 물이 차 무거워서 휠체어를 타고 다녔고 체중이 1-2주 만에 10kg이 늘었다”고 전했다.

루푸스 발병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정확한 이름은 전신성 홍반성 루푸스이며, 주로 가임기 여성을 포함한 젊은 나이에 발병하는 만성 자가면역질환이다.

자가면역이란 외부로부터 인체를 방어하는 면역계가 이상을 일으켜 오히려 자신의 인체를 공격하는 현상을 의미하며, 이로 인해 피부, 관절, 신장, 폐, 신경 등 전신에서 염증 반응이 일어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