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갑석 “靑, 5.18 진상규명위원 임명 거부는 당연한 처사”
송갑석 “靑, 5.18 진상규명위원 임명 거부는 당연한 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송갑석 의원 (제공: 송갑석 의원실) ⓒ천지일보 2019.2.11
민주당 송갑석 의원 (제공: 송갑석 의원실) ⓒ천지일보 2019.2.11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더불어민주당 송갑석(광주 서구갑) 의원이 11일 청와대가 자유한국당이 추천한 5.18 진상규명위원 2명의 임명을 거부한 데 대해 당연한 처사라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5.18 폄훼와 왜곡 등의 과거 전력은 물론이고 법에 명시된 자격 조건조차 미달인 인사를 청와대가 거부한 건 지극히 당연한 처사”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당이 과연 5.18 진상규명에 대한 의지가 있는 것인지 방해 공작을 위해 후보를 추천하는 것이 아닌지 심히 우려된다”며 “최근 5.18 민주항쟁에 대한 한국당 망언 3인방의 발언과 이를 옹호한 나경원 원내대표와 김병준 비대위원장의 행태가 바로 한국당의 괴물적 역사 인식의 민낯”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당의 늑장 추천으로 이미 늦어질 대로 늦어져 더 이상 진상규명위 출범을 지체할 시간이 없다”며 “재추천을 이유로 시간을 끌거나 자격미달 후보를 추천할 바에 아예 추천권을 반납하는 게 광주시민을 위한 최소한의 도리”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