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지역 시민단체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 즉각 제명하라”
광주지역 시민단체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 즉각 제명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광주지역 5월 관련 시민사회단체가 11일 오후 광주시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 즉각 제명하라”고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 2019.2.11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광주지역 5월 관련 시민사회단체가 11일 오후 광주시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 즉각 제명하라”고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 2019.2.11

“청와대 국민청원 등 국민적 퇴출 운동 펼쳐갈 것”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광주지역 5월 관련 시민사회단체가 “정부는 지만원을 즉각 구속하고, 5.18민주화운동을 왜곡 폄훼하는 행위를 강력히 처벌하라”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11일 오후 2시 광주시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이 같은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특히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공청회 망언은 5.18 유가족과 피해자들을 두 번 죽이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우리 국민과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우롱하는 행위”라면서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을 제명하고 즉각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이와 함께 “우리는 해당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에 대한 청와대 국민청원 등 국민적인 퇴출운동을 펼쳐갈 것”이라고 했다.

특히 이들 단체에 따르면,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 망언에 대해 해당 국회의원 제명 및 퇴출운동을 강력히 펼쳐갈 것이며, 해당 국회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등 법적 조치도 취해나갈 것이다.

이들은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망언은 5.18진상규명을 방해하기 위한 의도적인 발언이며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을 두 번 죽이는 범죄행위”라고 단죄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전국민의 힘을 모아 대응해나갈 것이다.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왜곡과 망언을 바로잡는 것은 5.18 진상규명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이며,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바로 세우는 일”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