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시, 라돈 간이측정기 ‘무료 대여 서비스’ 시행
태백시, 라돈 간이측정기 ‘무료 대여 서비스’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백시청. ⓒ천지일보
태백시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태백=이현복 기자] 태백시가 라돈 간이측정기 ‘무료 대여 서비스’를 한다.

라돈은 세계보건기구(WHO)에서 1급 발암물질로 규정한 무색·무취 물질로 최근 일부 침대 매트리스와 베개 등 생활제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라돈이 검출돼 공포감이 확산한 바 있다.

이에 시에서는 이러한 시민 불안 해소와 적절한 실내 공기 질 관리를 위해 간이 라돈측정기를 무상 대여하고 찾아가는 대여·회수 서비스로 시민 편의를 도모하기로 했다.

라돈측정을 희망하는 시민은 시청 환경보호과에 전화로 신청하면 시에서 직접 방문해 측정 방법과 기준치 초과 시 조치방안에 대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다수 신청 시에는 예약 대기 차례로 대여한다.

시 관계자는 “라돈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이나 공포감이 있는 시민들께서는 찾아가는 측정기 무료 대여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이를 해소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