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관린·유선호 TBJ 2019년 신규 모델 발탁
라이관린·유선호 TBJ 2019년 신규 모델 발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천지일보 2019.2.1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천지일보 2019.2.1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라이관린과 유선호가 TBJ의 2019년 신규 모델로 발탁됐다.

국내 대표 패션기업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 김문환)의 베이직 트렌디 캐주얼 브랜드 TBJ가 2019년 S/S 광고모델로 라이관린과 유선호 그리고 유튜브 크리에이터 오늘의하늘을 전격 발탁해 트렌디하고 영해진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한다.

미소년 비주얼로 큰 인기를 얻은 라이관린과 연기자로 변신한 유선호가 전속모델로 가세해 10대 타겟층에게 전폭적인 지지와 관심을 이끌어 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새로운 모델들과 촬영한 봄 컬렉션 화보도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 일부 공개된 2019 S/S 화보에서 라이관린과 유선호  맨투맨 티셔츠를 입고 꽃미남 비주얼을 뽐내고 있어 여심을 사로잡고 있다.

3인 3색의 매력이 담긴 TBJ의 봄 컬렉션 추가 화보는 2월 중에 만나볼 수 있다.

TBJ 마케팅팀 담당자는 “2019년은 새로운 모델들과 함께 10대 취향을 공략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TBJ와 3명의 모델이 어떤 시너지 효과를 낼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