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안성 젖소농가 구제역 ‘O형’ 확진… 위기경보 ‘주위’ 유지
경기 안성 젖소농가 구제역 ‘O형’ 확진… 위기경보 ‘주위’ 유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연합뉴스)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안성시의 한 젖소 농가에서 29일 오전 방역 관계자들이 살처분 후 정리작업을 하고 있다.
(안성=연합뉴스)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안성시의 한 젖소 농가에서 29일 오전 방역 관계자들이 살처분 후 정리작업을 하고 있다.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농림축산식품부가 “28일 경기도 안성 소재의 한 젖소 농가에서 검출된 구제역 바이러스가 정밀검사 결과 O형 구제역 바이러스로 최종 확진됐다”고 29일 밝혔다.

농식품부는 “이번에 발생한 0형 구제역은 국내에서 이미 백신을 접종 중인 유형(O+A형)”이라며 “위기경보단계는 ‘구제역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전날 오후 9시에 발령한 ‘주의’ 단계를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농식품부는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구제역방역대책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또 안성과 인접 지역을 대상으로 구제역 백신 일제 접종과 집중 소독에 나서고, 방역대내 우제류 농장에 대한 예찰 강화 등에 집중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