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달전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본격 박차
[가평] 달전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본격 박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가평군 달전천 생태하천조성공사. (제공: 가평군)ⓒ천지일보 2019.1.28
경기도 가평군 달전천 생태하천조성공사. (제공: 가평군)ⓒ천지일보 2019.1.28

[천지일보 가평=김성규 기자] 경기도 가평군(군수 김성기)이 지난 해 6월부터 공사에 착수한 가평읍 달전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공사기간내 완료한다는 계획이다고 28일 밝혔다.

가평군은 달전천을 생태하천으로 복원하고 있는 가운데 현재 7%의 공정률을 올해 40%까지 높여 나가기로 했다.

달전천 생태하천 복원은 국비 172억, 군비 51억, 수계기금 120억 등 총 345억여원의 공사비가 투입된다.

본 사업은 가평읍 두밀리~달전리 북한강 합류점까지 8.8㎞ 구간(하천 총연장 11.2km)에 대해 생태서식지 조성 4개소, 생태 탐방로 설치 4.97㎞, 교량설치 5개소, 제방보축과 호안설치 2.75㎞, 노후하수관로 정비 2.82㎞ 등이 진행된다.

또 자라섬 이화원~달전리 오목교 구간에 데크 설치도 검토하고 있어 주민들의 휴식공간과 관광객이 방문할 있는 도심 속 생태하천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가평군 관계자는 “달전천 일대가 자연친화적 생태하천으로 탈바꿈되면 하천수질이 개선되고 재해안전성이 향상될 것이다”며 “언제나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아름다운 하천이 되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