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선물준비] 신세계백화점 ‘혼합 선물’ 강화
[설 선물준비] 신세계백화점 ‘혼합 선물’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우 살치살&와사비 혼합세트. (제공: 신세계백화점)
한우 살치살&와사비 혼합세트. (제공: 신세계백화점)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선물의 깊이를 더하고 받는 이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켜줄 수 있는 ‘혼합 선물세트’가 인기를 끌면서 신세계백화점이 다양한 혼합선물을 선보였다. 정육에서는 올 설 처음으로 1++등급의 한우 살치살과 시즈와카 생와사비, 그리고 와사비 강판을 함께 구성한 ‘명품 한우 살치살&와사비(65만원)’를 판매한다. 이 제품은 50세트를 한정 제작해 본 판매가 시작되기도 전에 총 물량에 30%나 판매됐다. 드라이에이징 한우 스테이크와 그 풍미를 배가시켜주는 트러플 소금, 오일, 머스타드 소스를 함께 담은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트러플(50만원)’도 당초 대비 물량을 20%가량 늘려 준비했다. 과거 과일 혼합선물은 사과와 배를 함께 담은 선물이 대부분이었지만 올해는 애플망고와 한라봉(6만원), 제주도 인기과일인 한라봉·천혜향·레드향 3가지로 구성한 제주 향기 세트(9만원) 등 다양한 혼합 선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수산에서도 갈치와 옥돔(23만원), 갈치와 전복(23만원) 등 각기 다른 두 품목을 함께 담은 선물들이 선보였고 제주도의 명품 갈치와 프랑스 천일염을 한데 모은 ‘은빛 갈치&솔트 세트(20만원)도 새롭게 출시했다.

또한 최근 천연조미료 선물세트 매출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을 고려해 ▲천연 조미료 세트(대, 9만 9천원) ▲천연조미료 세트(소, 5만 9천원) ▲천연조미료, 장 혼합 세트(5만원) 등 3가지 선물세트도 준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