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긴 싸움 시작할 듯… 흔들리지 않아”
손석희 “긴 싸움 시작할 듯… 흔들리지 않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석희 (출처: JTBC)
손석희 (출처: JTBC)

팬클럽에 직접 입장 밝혀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손석희 JTBC 대표이사가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최근 불거진 폭행과 사생활 의혹 등에 대해 “긴 싸움을 시작할 것 같다”고 밝혔다.

26일 포털사이트 다음에 개설된 ‘언론인 손석희 팬클럽’에 따르면 손 대표이사는 지난 25일 “손석희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팬클럽 카페 사이트에 올렸다.

손 대표이사는 “긴 싸움을 시작할 것 같다. 모든 사실은 밝혀지리라 믿는다”며 “흔들리지 않을 것이니 걱정말라”고 팬클럽 회원들에게 전했다.

여러 풍문에도 자신의 팬들을 대상으로 JTBC ‘뉴스룸’ 진행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손 대표이사는 폭행 의혹이 불거진 지난 24일 뉴스룸 오프닝과 입장문을 통해 자신의 의견을 직접 밝힌 바 있다.

‘언론인 손석희 팬클럽’은 지난 2001년 12월 4일 개설됐다. 회원수는 3만 2000여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