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 장애인 건강증진 교실 참여자 모집
청주대, 장애인 건강증진 교실 참여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청주=박주환 기자] 청주대학교(총장 정성봉) 스포츠건강재활전공은 상당구 보건소와 함께 지역사회 뇌 병변 장애인들 대상으로 자가운동 교실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모집대상은 뇌병변 장애 판정을 받고 상지의 경직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사람이면 가능하다. 상당구 용암보건지소(용암1동 우체국 옆) 재활운동치료실에서 12주간 운영하며 참여자가 부담하는 별도 비용은 없다.

뇌 병변으로 신체 관절의 움직임에 제한이 발생한 사람들은 일상생활에 불편을 겪으며 살아가고 있다. 이 경우 경직된 관절에 대한 적절한 스트레칭과 근력운동은 운동 기능 향상 및 유지와 관절 건강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일상에서 스스로 실천하는 홈 트레이닝은 뇌 병변 장애인의 예후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청주대 관계자는 “홈 트레이닝을 통한 건강관리는 신체 움직임이 불편한 장애인에게 매우 중요한 사항”이라며 “이 같은 장애인을 위해 청주대 스포츠건강재활전공은 상당구 보건소와 협력해 상지 홈 트레이닝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