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항혈전제 ‘안플원정 100mg’ 출시
대웅제약, 항혈전제 ‘안플원정 100mg’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웅제약 항혈전제 안플원 일반정 100mg (제공: 대웅제약) ⓒ천지일보 2019.1.23
대웅제약 항혈전제 안플원 일반정 100mg (제공: 대웅제약) ⓒ천지일보 2019.1.23

[천지일보=이혜림 기자] 대웅제약은 지난 15일 기존 서방정 제형의 300mg 용량으로만 제공하던 안플원의 일반정 100mg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대웅제약은 일반정 시장으로 영역을 확대하고 의료진들에게 다양한 처방 솔루션을 제공하고자 ‘안플원정 100mg’을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안플원은 대웅제약이 2015년 5월 출시한 만성동맥폐쇄증에 의한 궤양, 통증 및 냉감 허혈증 증상 개선제다. 2017년 원외처방실적(UBIST) 기준 122억원을 기록하며 사포그릴레이트 제제 서방정 시장 1위 품목으로 자리잡았다.

김상훈 대웅제약 안플원 PM은 “이번 일반정 100mg 출시로 환자의 질환 정도별 맞춤 처방까지 가능해져 서방정에 이어 일반정 시장에서도 매출 1위를 달성하고 말초동맥질환 치료제의 선두주자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8년 원외처방실적 기준 사포그릴레이트 제제 시장은 약 800억원 규모로 최근 3개년 연평균 약 10%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