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이슈종합] 北김영철·손혜원 투기 의혹·레이더 갈등·카카오 카풀·박항서 매직·미세먼지·명성교회·안락사 논란
[천지일보 이슈종합] 北김영철·손혜원 투기 의혹·레이더 갈등·카카오 카풀·박항서 매직·미세먼지·명성교회·안락사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17일 오후 늦게 중국 베이징 국제공항에서 다른 곳으로 가기 위해 탑승 준비를 하고 있다. 앞서 이날 오전 평양에서 이 공항에 도착했던 김영철 부위원장은 미국 워싱턴으로 가 18일 미 국무장관 등과 2차 북미정상회담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일본 교도 통신이 제공한 것이다. (출처: 뉴시스)
북한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17일 오후 늦게 중국 베이징 국제공항에서 다른 곳으로 가기 위해 탑승 준비를 하고 있다. 앞서 이날 오전 평양에서 이 공항에 도착했던 김영철 부위원장은 미국 워싱턴으로 가 18일 미 국무장관 등과 2차 북미정상회담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일본 교도 통신이 제공한 것이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선전부장이 17일 오후 6시 30분경(한국시간 18일 오전 8시 30분) 미국 수도 워싱턴 D.C.에 도착해 방미 일정에 돌입했다. 북한의 대미 실무협상 대표인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17일 오후(한국시간 18일 새벽 0시경) 스웨덴 스톡홀름에 도착했다고 일본 언론이 전했다. 여야가 18일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둘러싸고 정면 충돌하고 있다.

◆北 김영철, 美시간 18일 폼페이오·트럼프 만날듯… 비건 공항 영접☞(원문보기)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선전부장이 17일 오후 6시 30분경(한국시간 18일 오전 8시 30분) 미국 수도 워싱턴 D.C.에 도착해 방미 일정에 돌입했다.

◆北 최선희, 스웨덴 도착… 비건과 비핵화 실무협의 할듯☞

북한의 대미 실무협상 대표인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17일 오후(한국시간 18일 새벽 0시경) 스웨덴 스톡홀름에 도착했다고 일본 언론이 전했다.

◆‘손혜원 파문’ 여야 정면충돌… “충분히 책임 물었다” vs “셀프 면죄부”☞

여야가 18일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둘러싸고 정면 충돌하고 있다.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초미세먼지 ‘나쁨’ 수준을 보인 18일 서울 마포구 공덕시장의 골목이 한산한 모습이다. ⓒ천지일보 2019.1.18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초미세먼지 ‘나쁨’ 수준을 보인 18일 서울 마포구 공덕시장의 골목이 한산한 모습이다. ⓒ천지일보 2019.1.18

◆[르포] “경기도 안좋은데… 가게 접고 싶다” 시장·노점 상인 울리는 ‘미세먼지’☞

“가게 접고 싶죠.” 18일 오후 서울 공덕시장에서 만난 김형선(56, 여) 씨는 “매출이 반토막 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청와대 “손혜원 의혹, 당에서 판단할 문제”☞

청와대가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두고 18일 당에서 판단할 문제라고 선을 그었다.

◆검찰, ‘사법농단’ 양승태 구속영장 청구… “무거운 책임있다”☞

검찰이 이른바 ‘사법농단’ 논란의 최정점에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양 전 대법원장은 71년 사법부 역사상 처음으로 구속 심사 대상이 돼 후배 법관 앞에 서는 첫 대법원장이라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전남 목포시 만호동 근대역사문화공간 재생 시범사업구역 일대. (제공:목포시) ⓒ천지일보 2019.1.18
전남 목포시 만호동 근대역사문화공간 재생 시범사업구역 일대. (제공:목포시) ⓒ천지일보 2019.1.18

◆[르포] 손혜원 투기의혹 목포 가보니… 주민들 “도시재생사업 무산될라” 속앓이☞

18일 기자는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친인척과 지인 등을 동원해 부동산 투기를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전남 목포 만호동 근대역사문화공간 재생 시범사업구역 일대를 방문했다.

◆[정치쏙쏙] ‘한·일 레이더 갈등’ 새 국면… 日, 韓해경 레이더 착각했나☞

한국과 일본의 레이더 갈등이 평행선을 긋는 가운데 새 국면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일본 방위 당국 초계기가 맞았다고 주장하는 ‘화기관제(사격통제) 레이더’가 우리 군함이 아닌 구조활동을 펼치고 있던 해경정의 레이더일 가능성이 제기됐다.

◆결국 중단된 ‘카카오 카풀’… 대화 길 열릴까☞

양보 없이 꽉 막혀있던 승차공유 서비스 카풀문제의 새로운 활로를 열었다. 바로 카카오모빌리티가 18일 오후 카풀의 시범 서비스를 잠정 중단한다는 것이다. 택시업계의 강경한 태도와 추가 분신 희생자가 나오자 카카오가 한발 물러서 대화로 풀어갈 모양새다.

베트남 국민들이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축구 대표팀을 응원하고 있다. (제공: 연합뉴스)
베트남 국민들이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축구 대표팀을 응원하고 있다. (제공: 연합뉴스)

◆[아시안컵] ‘박항서 매직’ 베트남 16강행 막차… 요르단과 격돌☞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 막차를 탔다. 이로써 16강전을 치를 팀이 모두 확정됐다.

◆역대급 미세먼지에 ‘마스크·공기청정기’ 매출 폭발성장☞

역대 최악의 미세먼지에 마스크, 공기청정기 등 미세먼지 관련 상품이 역대급 매출을 기록했다.

◆교회 세습·성폭력·가짜뉴스 ‘시끌’… 올해 한국교회 과제는?☞

지난해는 목회자 성폭력, 교회 세습, 목회자 재정 문제 등 한국교회 내부 문제로 떠들썩한 한 해를 마무리했다. 특히 가짜뉴스논란으로 교회와 사회의 골머리를 썩였다.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수에즈막스(Suezmax) 급 원유운반선. (제공: 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수에즈막스(Suezmax) 급 원유운반선. (제공: 현대중공업그룹)

◆조선업 새해 잇단 수주 낭보… ‘불황의 늪’ 벗어날까☞

극심한 수주가뭄에 장기간 침체기를 겪었던 국내 조선업계에 새해들어 잇달아 수주 낭보를 전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과 현대중공업이 초대형원유운반선 수주계약을 잇따라 따내면서 올해 수주전망에 청신호가 켜졌다.

◆‘구조동물 안락사’ 논란 박소연 케어 대표, 사기 등 혐의로 고발당해☞

시민단체들이 구조한 동물을 안락사시켜 논란이 된 동물권단체 ‘케어’의 박소연 대표를 사기와 동물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

◆명성교회 김삼환 목사 관련 기관? 소망교도소 각종 ‘비리의혹’☞

국내 최초 민영 교도소인 ‘소망교도소’의 전직 소장과 부소장에 대한 비리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교도소는 최근 부자세습 논란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가 이사장으로 있던 기독교 재단 아가페가 설립한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