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새해 민생현장 방문 등 시민과의 대화 나서
정읍시, 새해 민생현장 방문 등 시민과의 대화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정읍시장이 23개 읍면동 민생현장 방문과 시민과의 대화에 나서면서 14일 신태인읍행정복지센터 회의실을 방문해 주민과의 대화를 진행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9.1.14
유진섭 정읍시장이 23개 읍면동 민생현장 방문과 시민과의 대화에 나서면서 14일 신태인읍행정복지센터 회의실을 방문해 주민과의 대화를 진행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9.1.14

이달 14일부터 내달 26일 기간 중 13일 운영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정읍시(시장 유진섭)가 14일부터 신태인읍과 북면을 시작으로 23개 읍면동 민생현장 방문과 시민과의 대화에 나섰다.

정읍시는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시정 동향과 민심 여론을 폭넓게 청취하고 시정 전반에 대한 소리에 귀 기울여 시민 중심의 소통행정을 구현해 나갈 계획이다. 읍면동 방문은 민생현장 방문과 읍면동 업무보고, 시민과의 대화 순으로 진행된다.

첫날인 14일에는 하늘향노인복지센터(신태인)와 행복한 집(북면)을 방문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읍면동장으로부터 읍면동 현안사업과 특수시책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은 후 시민과의 대화 시간을 통해 애로와 건의사항을 들었다.

시는 시민과의 대화에서 건의된 사항은 관련 부서 간 협의를 통해 사업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조치계획, 추진 상황과 결과 등을 시민들에게 신속하게 안내하여 시민과의 현장소통 행정을 실현한다는 의지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올 한 해 시정의 모든 척도를 시민의 행복 가치에 두고 모두가 편안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결집해 나가겠다”면서 “그간 거둔 성과와 앞으로의 노력으로 ‘정감시대 정읍’의 새 시대를 반드시 열어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시민들의 시정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2019 민생현장 방문 및 시민과의 대화는 이달 14일부터 내달 26일까지의 기간 중 13일간 이뤄질 예정이다.

유진섭 정읍시장이 23개 읍면동 민생현장 방문과 시민과의 대화에 나서면서 14일 하늘향노인복지센터를 방문해 어르신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9.1.14
유진섭 정읍시장이 23개 읍면동 민생현장 방문과 시민과의 대화에 나서면서 14일 하늘향노인복지센터를 방문해 어르신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제공: 정읍시) ⓒ천지일보 2019.1.14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