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김민재 데뷔골’ 한국, 키르기스스탄에 1-0 리드… 전반 종료
[아시안컵] ‘김민재 데뷔골’ 한국, 키르기스스탄에 1-0 리드… 전반 종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11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2차전 키르기스스탄과의 경기에서 김민재의 헤딩슛이 골문을 흔들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11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UAE 조별 라운드 C조 2차전 키르기스스탄과의 경기에서 김민재의 헤딩슛이 골문을 흔들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한국이 김민재의 골로 키르기스스탄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12일 새벽 1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알 아인 아자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리는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C조 2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에 1-0으로 전반을 마쳤다.

이날 한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원 톱에 황의조가 나서고 2선은 이청용, 구자철, 황희찬이 나섰다. 중원에는 황인범과 정우영이 서고 포백라인은 홍철, 김영권, 김민재, 이용이 구성한다. 골문은 김승규가 지킨다.

키르기스스탄은 밀집 수비 위주의 소극적인 경기 운영으로 나설 것이라는 예상과는 달리 적극적으로 압박하며 한국 선수들을 괴롭혔다. 하지만 한국은 점차 예상대로 경기를 주도했고, 키르기스스탄 수비형태로 경기가 진행됐다.

전반 12분 구자철의 슈팅이 나왔지만 골키퍼 카디르베코프의 선방에 막혔다. 17분 황의조의 슈팅이 상대 수비를 맞고 나오자 황인범이 잡아 강력한 슈팅을 날렸지만 살짝 뜨고 말았다.

전반 19분 황희찬은 저돌적인 돌파로 페널티박스 안까지 침투했지만 마지막 크로스가 부정확했다. 20분에는 이청용의 패스를 받은 황의조가 멋진 감아차기 슛을 시도했지만 살짝 빗나갔다.

이날 한국은 잦은 패스미스로 1차전 필리핀 경기 때보다 전체적으로 몸이 무거워보였다. 위협적인 순간을 맞기도 했다. 전반 33분 키르기스스탄의 코너킥 이후 문전 앞에서 혼전 상황이 펼쳐졌다. 사긴바예프가 슈팅을 했지만 골키퍼 김승규가 막아냈다.

전반 41분 드디어 선제골이 터졌다. 코너킥에서 홍 철이 올려준 볼을 김민재가 멋진 헤딩슛으로 상대 골문을 열었다. 전반전 경기 흐름은 답답했지만 다행히 선제골이 나오면서 승리에 한 발 다가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