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호주, 첫 승… 팔레스타인 3-0으로 제압하고 한 숨 돌려
[아시안컵] 호주, 첫 승… 팔레스타인 3-0으로 제압하고 한 숨 돌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팔레스타인전 호주 선수들. (출처: 뉴시스)
팔레스타인전 호주 선수들. (출처: 뉴시스)

디펜딩 챔피언 체면치레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디펜딩 챔피언 호주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팔레스타인을 꺾고 대회 첫 승리를 따냈다.

호주는 11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B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제이미 맥클라렌의 선취골과 아워 마빌의 추가골, 아포스톨리스 지안누의 쐐기골까지 이어져 팔레스타인을 3-0으로 제압했다.

전반 18분 톰 로기치의 크로스를 받은 맥클라렌이 헤딩슛으로 팔레스타인의 골망을 흔들었다. 호주는 기세를 이어가 2분 후 마빌이 이코노미디스의 크로스를 받아 오른발로 다시 한 번 상대의 골문을 열어젖혔다.

호주는 후반 45분 지안누가 이코노미디스의 크로스를 받아 헤딩골 성공시키며 3점 차 승리를 굳혔다.

지난 6일 1차전에서 요르단에 0-1 충격패를 당했던 호주는 이번 승리로 한 숨을 돌리며 1승 1패를 기록, 2위까지 주는 16강 직행 불씨를 살렸다.

1차전에서 시리아와 0-0으로 비기면서 쉽지 않은 상대임을 보여줬던 팔레스타인은 호주를 넘지 못하고 1무 1패가 됐다.

같은 B조에선 요르단이 시리아를 2-0으로 물리치고 2연승을 달리며 가장 먼저 16강에 안착했다.

호주는 15일 시리아(1무 1패)와 대결하고, 팔레스타인은 요르단과 일전을 펼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