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낚시어선 전복사고’ 재난안전 대책본부 마련
여수시, ‘낚시어선 전복사고’ 재난안전 대책본부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권오봉 여수시장이 11일 오전 여수 재난상황실에서 상황 판단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11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권오봉 여수시장이 11일 오전 여수 재난상황실에서 상황 판단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9.1.11

권오봉 여수시장, 오전 상황회의 직접 주재…오후 사고 수습 현장 방문 등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통영시 욕지도 남방 낚시어선 전복사고’ 수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11일 오전 6시께 여수시 재난상황실에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해상에서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됐다는 내용이 여수해경으로부터 접수됐다.

시는 곧바로 담당 부서에 전화 연락 후 긴급 상황을 관련 부서에 전파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7시 50분경 상황 판단 회의를 주재했고, 여수시 지원 본부 구성 운영을 지시했다. 

여수시는 대책본부를 신속히 마련하고 실종가족에게 상황을 설명하는 등 사고 수습에 만전을 다하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날 오후 사고수습 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