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적 北조성길 대사 어디로갔나… 伊정부 “망명 요청 없어”
잠적 北조성길 대사 어디로갔나… 伊정부 “망명 요청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AP/뉴시스】국가정보원은 3일 조성길 이탈리아주재 북한 대사대리의 망명설과 관련해
【서울=AP/뉴시스】국가정보원은 3일 조성길 이탈리아주재 북한 대사대리의 망명설과 관련해 "지난해 11월 초 공관을 이탈해 부부가 함께 잠적했다"고 밝혔다.사진은 지난해 3월20일 조성길(가운데) 이탈리아주재 북한 대사대리가 이탈리아 산피에트로디펠레토에서 열린 문화 행사에서 '로베레토 자유의 종'을 들고 있는 모습.

[천지일보=이솜 기자] 지난해 11월 공관을 이탈해 잠적한 조성길 이탈리아 주재 북한 대사대리 부부의 행방이 주목되고 있다.

이탈리아 외무부는 3일(현지시간) 조 대사대리가 현지 당국에 아직 망명을 요청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외무부는 이날 조 대리대사가 자국에 망명하겠다고 요청한 사실이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조 대사대리 부부는 지난해 11월부터 석 달째 연락이 끊긴 상태다. 일각에서는 부부가 이탈리아 정부에 ‘정치 비호’를 신청했다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다.

이탈리아 외무부는 앞서 조 대리대사가 북한 외교관으로서 로마 주재가 끝나 더는 현지에서 외교관 지위를 갖지 않는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전했다.

조 대리대사가 이탈리아에 있는 다른 국가의 대사관이나 영사관에 망명을 타진했는지도 당장 확인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AP는 밝혔다.

조 대리대사의 망명설과 관련해 이탈리아 유력 일간지 라 레푸블리카는 그가 외무부에 정치 비호를 요청하는 대신에 정보기관 등 다른 이탈리아 정부기관에 지원을 요청했을 수가 있다고 보도했다.

이탈리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는 조 대리대사의 소재나 망명지 등이 결국 명확히 드러나지 않을 가능성도 제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