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김정은과 다음 정상회담 고대하며” 북미회담 의지 밝혀
트럼프 “김정은과 다음 정상회담 고대하며” 북미회담 의지 밝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솜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현지시간)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의지를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북한과 관련해 일하는 내 팀으로부터 크리스마스 이브 보고가 있었다”면서 “진전은 이뤄지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 위원장과의 다음 정상회담을 고대하며!”라고 전했다.

또 백악관 집무실(오벌 오피스) 내 ‘결단의 책상(대통령 전용책상)’에 앉아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와 앨리슨 후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으로부터 보고받는 사진도 공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